이영호 개인전 - 현실은 진실의 적이다.

제목: 현실은 진실의 적이다. – 이영호 개인전
일시: 2018년 6월 1일 - 6월 23일

클로징 리셉션 : 2018년 6월 23일
장소: 스페이스바 (세운상가 세운 메이커스 큐브 서 201호)
주최: 스페이스바

세운상가 메이커스 큐브 2층 <스페이스바>는 <현실은 진실의 적이다 – 이영호 개인전> 을 준비하였다.

본 전시 제목 ‘현실은 진실의 적이다.’는 뮤지컬 ‘맨 오브 라만차’의 주인공 돈키호테가 자신을 미친 사람이라고 손가락질하는 사람들을 향해 외치는 대사로 절망적 현실에 굴하지 않고 자신의 꿈과 이상을 향하여 전진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이영호는 신작 2점과 대표작 ‘유목민’을 통해 청년 작가로서 불안한 현실에 굴하지 않고 자신의 꿈을 향해 앞으로 나아가는 모습들을 그린다.

대표작 ‘유목민’은 김광석 거리의 Gentrification을 주제로 진행되는 퍼포먼스로 자본의 힘으로 그곳을 떠날 수밖에 없었던 가난한 예술가들을 위한 퍼포먼스 영상이다.

‘자전거 일기’는 작가가 현재 겪고 있는 현실에 굴하지 않고 정상 혹은 빛을 향하여 앞으로 전진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또 다른 신작 ‘국립현대미술관에서 모셔온 관객들’은 작가가 국립현대미술관에 방문한 관객들을 자신의 개인전에 초대하여 자신의 전시공간을 마치 국립현대미술관에서 열리는 개인전으로 탈바꿈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이를 통해 이영호는 작가로서 목표이자 동경의 대상이었던 국립현대미술관 개인전을 가상으로 나마 실현한다.
전시 마지막 날인 23일(토)에는 작가와의 대화를 통해 관객과 만나는 자리를 마련할 예정이다.

이영호 작가(b.1992)는 영남대학교 입체미술학과를 졸업하고 현재 서강대학교 영상대학원 문화콘텐츠학과에 재학중이다. 대구와 서울에서 작품활동을 하고 있으며 2017 DDP 아시아프 참여작가 단체전 전시, 2017 대구예술발전소 Power-packed 단체전 전시 등에 참여하였다. 2018년부터 고등과학원 초학제 연구팀에 참여하여 Art & Science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으며, 서울 도시재생의 중심인 세운 메이커스 큐브 <스페이스바>의 공간매니저로 활동하고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