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터_스페이스바_구애.스트.jpg
김희선.jpg
김현정.png
이태수.jpg
하석준.jpg
임도원.jpg

퀘스트, <구애(求愛)스트>

- 구애하는 예술가 -

스페이스바 SpaceBA(대표 임도원/송요비, 이하 스페이스바)는 서울문화재단 온라인 미디어 예술활동 지원사업인「아트 머스트 고 온(ART MUST GO ON)>으로 <구애.스트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VR기술을 활용하여 관람객이 게임처럼 8명의 작가(신기운, 하석준, 김희선, 노치욱, 이태수, 임도원, 김현정, 한지연)들의 방을 돌아다니며 퀘스트*를 수행해나가는 구조로 설계되었다. 스토리는 연꽃모양의 중간공간<LOTUS>에서 게임이 시작되면서 8명의 작가가 어려지고 자기만의 방으로 들어가며 그곳에서 미션을 완료하면 다시 중간 공간으로 나오는 구조이다. 작가들의 방은 <2017년의 고양>, <갈릴레오 갈릴레이의 꿈>, <4개의 정사각형(Quatre Carrés)>, <Build stone tower>, <12살의 장난감>, <Father 2020>를 테마로 작가들의 어린 시절의 경험과 기억을 가상세계로 인도한다.

 

* 퀘스트(Quest)는 롤플레잉 게임에서 주인공이 NPC(Non-Player Character)로 부터 하달 받는 일종의 임무를 뜻하는 것으로 게임 속에서 이용자가 수행해야 하는 임무나 특정 행동을 지칭함.

 

 

전시를 주최한 스페이스바는 현대미술작가와 기획자가 함께 운영하고 있는 예술단체로, 세운상가에 새로 들어선 세운 메이커스 큐브 2층에 위치한 예술공간 스페이스바(SpaceBA)를 운영하고 있다. ‘14년부터 세운상가를 중심으로 활동한 스페이스바는 도시재생 사업 <다시, 세운> 뿐 아니라 현재 다양한 국제교류프로젝트와 도시와 사람, 시간과 공간, 그리고 기술과 노동에 관련된 프로젝트를 지원 및 협업하고, 예술인들의 활동을 위한 다양한 예술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번 전시는 코로나19와 같은 재난적 상황에서 비대면 전시의 범위를 고민하고 전시의 다양한 전시플랫폼을 발굴하는 것에 의의가 있다. 특히 미술관 등 전시공간을 잃고 강제 이주당한 작가들에게 전시장 개념을 확장해 나가는 문제에 대한 하나의 대안적 실험이라고도 할 수 있다. 그리고 작가와 관객간의 관계 맺는 방법과 같은 전시 관람의 새로운 장(場)에 대한 질문이라고 할 수 있다. 이를 통해 전시의 탈장소적 대안을 실험하는 것이라고도 할 수 있다.

 

스페이스바(SpaceBA)는 본 전시와 동시에 작가들를 위한 VR 제작 교육 세미나를 진행하여 가상공간 설계에 대한 교육을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VR등 신기술에 수반되는 비용과 노력을 줄이는 방안을 강구하여 작가들에게 VR등 신기술에 대한 접근가능성을 높여나가고자 한다.

 

또한 작가들의 미적기법과 게임기술을 접목한 창작물을 온라인 마켓플레이스에 업로드하여 수익과도 연결될 수 있도록 하여 창작이 새로운 수익모델로 연결될 수 있게 도울 예정이다. 이를 통해 작가들에게 비대면 시대에 온라인 플랫폼을 적극적으로 활용하여 창작활동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나갈 예정이다.

 

앞으로 신기술을 적극적으로 활용한 다양한 대안적 프로젝트를 지속하여 작가들의 새로운 전시 모델을 창작해나갈 계획이다.

·프로젝트명: 퀘스트 구애-스트_사랑을 갈구하는 사람들

_현대미술 작가들이 만드는 VR미술 탐험

·일시: 2020년 12월 29일~1월 4일

·장소: 세운홀/ 스페이스바(세운 메이커스 큐브서201)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변동될 수 있습니다.

·참여 작가:

아트 디렉터_신기운, 하석준,

작가_김현정, 김희선, 노치욱, 이태수, 임도원, 한지연

VR Specialist_박동준

·홍보/연출: 김상현, 류지영, 미카로, 이다현

·주최: 스페이스바

·후원: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서울문화재단, 서울시, 세운협업지원센터

*본 프로젝트는 서울문화재단 온라인 미디어 예술활동 지원 <ART MUST GO ON> 지원 사업입니다.

노치욱.jpg